건강 이슈정보 ]">
본문 바로가기

스트레스 1시간만 받아도 기억력 "가물가물" [건강커뮤니티 > 건강 이슈정보] for Mobile


[소아가족] 스트레스 1시간만 받아도 기억력 "가물가물"

청아연한의원 조회 : 1,865

급격한 스트레스가 뇌세포간 커뮤니케이션에 영향을 주어 기억이 형성되는 과정을 손상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캘리포니아대 연구팀이 발표한 연구결과에 의하면 한 시간 이하 짧은 시간내 단기간의 스트레스가 지속되더라도 학습및 기억과 연관된 뇌영역내 뇌세포간 커뮤니케이션이 손상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수주일 이상 지속되는 중증 스트레스가 학습및 기억과 연관된 뇌영역내 세포간 커뮤니케이션을 손상시킬 수 있다는 것은 잘 알려져 있지만 단기간의 스트레스도 이 같은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사실은 이번 연구결과 최초로 규명됐다.

일상생활중 스트레스는 늘 생기고 피할 수 없는 바 '신경과학저널'에 발표된 이번 연구결과를 통해 일부 사람들의 경우 스트레스가 심한 환경하에서 잘 기억하지 못하고 정보를 저장하는 능력을 잃어버리는지에 대한 원인이 규명됐다.

연구팀은 스트레스호르몬으로 잘 알려진 코티졸 보다 뇌 속 해마영역내 스트레스에 의해 활성화되는 선택적 물질인 코티코트로핀분비호르몬 분비가 뇌의 기억을 수집하고 저장하는 능력을 손상시킨다고 밝혔다.

건강 이슈정보

분류
Total 409 RSS
List
 1  2  3  >  >>

전화상담 요청하기

- -

원하는 시간에 상담전화를 드리겠습니다.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이용자 동의사항
동의합니다. 동의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