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가슴 확대를 위한 생활의 센스~!! [건강커뮤니티 > 건강 이슈정보] for Mobile


[한방성형] 가슴 확대를 위한 생활의 센스~!!

상담실 조회 : 1,768
▲차가운 물로 마지막 샤워를 한다= 샤워 후 마지막 헹굴 때 차가운 물로 피부 탄력을 높여준다. 수압을 세게 해서 가슴 아래에서 위로 마사지하듯 샤워하는 것도 효과적이다. 특히 목욕 시간을 길게 갖는 것을 피부의 탄력을 떨어뜨리는 요인이 된다.

▲부드러운 천으로 부드럽게 닦아 준다= 지방 조직이 많은 가슴은 다른 부위보다 부드러운 관리가 필요하다. 부드러운 천을 이용해 가슴 바깥쪽에서 안쪽으로 나선형을 그리듯 닦아준다. 그다음 가슴을 잘 감싸 안듯 안쪽에서 바깥쪽을 향해 닦아준다.

▲바른 자세가 매우 중요하다= 자세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는다. 하지만 보통 좌우 어깨의 높이가 다르거나 측면에서 봤을 때 팔의 위치가 한쪽은 앞으로 한쪽은 뒤로 나와 있는 경우 가슴은 짝가슴이 된다. 또한 의도적으로 가슴을 숙이거나 너무 펴는 경우도 가슴 모양이 비정상적으로 변하는 원인이 된다. 이런 경우 지속적인 스트레칭을 통해 정상화 시켜야 한다.

▲굶는 다이어트를 피한다= 다이어트를 하면 가장 먼저 살이 빠지는 부분이 가슴인 사람은 원래 가슴이 작다. 그런데 다이어트를 목적으로 손쉬운 식이 조절을 선택하면 어김없이 가슴이 더 작아지게 된다. 이 경우 반드시 가슴 운동을 병행하여 근육량을 늘리고 운동을 통한 다이어트로 악순환을 막아야 한다.

▲12시 이전에 그것도 충분한 수면이 필요하다= 충분한 수면 시간과 함께 12시 이전 수면을 통해 성장 호르몬의 분비를 유지시켜 가슴과 피부의 젊음을 유지하다. 돈 주고 주사로 맞는 성장 호르몬보다는 자신의 몸에서 저절로 나오는 성장 호르몬이 더욱 안전하지 않을까?

▲몸에 맞는 브래지어를 착용한다= 너무 큰 브래지어를 착용하거나 지나치게 작은 브래지어를 착용하면 가슴 모양이 비뚤어지거나 처지는 원인 중의 하나이다. 너무 이른 나이부터 교정 브라를 착용하거나 보형물을 많이 넣게 되면 저절로 자랄 수 있는 가슴의 기회를 박탈하게 된다. 적당한 크기면서 가슴이 숨을 쉬고 가슴이 약간의 움직임이 가능해야 혈액 순환이 잘 돼서 유방암도 방지하고 성장도 기대해 볼 수 있다.

건강 이슈정보

분류
Total 409 RSS
List
 1  2  3  >  >>

전화상담 요청하기

- -

원하는 시간에 상담전화를 드리겠습니다.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이용자 동의사항
동의합니다. 동의하지 않습니다.